민수기 25장 | 모압이 바알 우상으로 이스라엘을 꾀다

민수기 25장 요약

모압이 바알 우상으로 이스라엘을 꾀다

1절:이스라엘이 싯딤에 머물 때 백성이 모압 여자들과 음행함
2절:모압 여자들이 신들에게 제사할 때 이스라엘 백성을 청하매 백성이 먹고 그들의 신들에게 절함
3절:이스라엘이 바알 브올에게 붙잡혀(6775) 여호와께서 진노하심
4절:백성의 두령들을 잡아 태양을 향하여 여호와앞에 목매어 달라 그리하면 여호와의 진노가 이스라엘에게서 떠나리라
5절:모세가 이스라엘 사사(8199)들에게 자신의 관할 중에 바알브올에게 붙잡힌 자가 있으면 죽이라 함
6절:이스라엘 온 회중이 회막문에서 울 때에 모든 사람이 보는데서 이스라엘 자손 중 한사람이 한 미디안 여인을 데리고 이스라엘 진 가운데 온지라

7-9절:아론 후손인 제사장 비느하스가 회중 가운데 있다가 일어나서 손에 창을 들고 이스라엘 남자를 따라 천막에 들어갔더라 그리고 그 남자와 미디안 여자의 배를 꿰뚫어 두 사람을 죽이니 염병(4046-하나님에게서 온 재앙)이 그치니라 염병으로 죽은자가 24,000명 임

10-13절: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비느하스가 나의 질투심으로 질투하여 이스라엘 자손중에 나의 노를 돌이켰다 그러므로 내가 비느하스에게 평화의 언약을 줄 것인데 그 언약은 그와 그 후손에게 영원한 제사장 직분을 말하는 것이다 비느하스가 하나님을 위하여 질투하여 이스라엘 자손을 속죄했기 때문이다

14-15절:비느하스에게 죽임당한 남자는 시므리, 미디안 여자는 미디안 종족 두목의 딸인 고스비 였더라

Leave a Reply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